용인시, 민주시민교육위원들 마포 성미산마을 등 견학

[용인 소비자 저널=최규태 기자]  용인시는 19일 민주시민교육위원들이 서울 마포 성미산마을과 용산 민주인권 기념관 등을 현장 견학했다고 밝혔다.

민주 시민 교육 계획 수립에 앞서 시민 교육에서 강조하는 주민 공동체 성공 사례를 참고하고 방향성을 설정하려는 것이다.

서울 마포 성미산마을은 성미산을 중심으로 다양한 주민 커뮤니티를 연결한 네트워크로 직접 어린이집을 만들고, 대안 학교를 설립하는 등 마을 공동체의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다.

위원들은 성미산 마을 해설사의 안내를 들으며 마을을 탐방하고 활동 역사에 대한 강의를 들었다. 이후 남영동 대공 분실을 새 단장한 민주 인권 기념관도 방문했다.

한편, 시는 지난 9월 시민들의 권리와 의무를 지키고 성숙한 민주주의 정착에 앞장설 시의원, 시민 단체 대표, 전문가 등 시민 제 1회 민주시민교육위원으로 위촉 한 바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14 − 8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