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정보 신속히 알려 대응 돕는 시스템 구축


– 용인시, GIS기반 재난예?경보체계·원-클릭 전파시스템 연계 – 
– 골든아워 확보케 실시간 수집 지진 태풍 등 정보 즉시 전파 – 

▲사진=용인시 재난발생 신속 전달 시스템을 밝히고 있다 ⓒ용인 소비자 저널
[용인 소지자 저널=최규태 기자]  용인시는 재난발생 시 관계기관과 시민에게 재난정보를 신속히 전달해 발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돕는 ‘원-클릭 안전정보 전파시스템’을 구축했다고 7일 밝혔다. 

재난상황 인지와 전파에 소요되는 시간을 최대한 단축해 시민들이 대피·구조할 수 있는 골든아워를 확보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시는 이를 위해 재난정보를 한 곳에서 감시하고 이상상황 발생 시 자동으로 경보를 발령하고 SMS로 담당자에게 알리는 지리정보시스템(GIS)기반 재난예?경보체계를 구축했다. 

이곳에선 시가 운영하고 있는 적설계나 강우량계, 자동기상관측장비, 수위계 등의 측정정보를 실시간 통합 판단해 경보까지 발생시킨다. 

시는 또 수집한 정보를 한번 클릭으로 재난문자 발송은 물론이고 교통전광판이나 재난방송 등 여러 매체로 동시에 전파해 시민들에게 신속하게 알리는 시스템도 이번에 구축해 6일 보고회를 가졌다. 

이를 통해 기존에 재난관리 부서에서 전파수단 관리 부서에 재난정보 전파를 요청하면 각 매체 담당자가 개별 시스템에 접속해 이를 실행하던 것에 비해 상황전파에 소요되는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켰다. 

시는 앞으로 이 원-클릭 안전정보 전파시스템을 지진경보시스템이나 버스정보시스템, 용인시 경전철 안내 게시기 등으로 계속 연계시켜 나갈 계획이다. 시민들이 다양한 매체를 통해 재난정보를 보다 빨리 받을 수 있도록 하려는 것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재난정보를 신속하게 전달하는 새 시스템이 시민 안전을 지키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재난관리시스템을 구축해 안전한 도시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20 + 6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