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기흥노인복지관, ‘행복마을만들기사업’운영

용인시기흥노인복지관에서는 지역사회 내 유관기관과 연계하여
품앗이학교 및 행복마을동행장터를 운영해 마을공동체 문화를 확산하여 지역사회의 변화를 이루는데 기여-

용인시기흥노인복지관(관장 임형규)은 마을공동체 문화를 확산하고 지역사회의 변화에 앞장서고자 행복마을만들기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행복마을만들기사업으로 복지관 회원 중 재능 나눔을 실천하는 어르신의 동영상 촬영 후 어린이집에 배포 하는 방식으로 지역 내 어린이집 원아 300여명을 대상으로 비대면 품앗이학교가 운영되었으며, 이번 교육주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주제로 동화구연과 태극기 만들기를 진행하였다.

행복마을동행장터에는 어린이집 원아 가정에서 직접 가져온 물품을 판매 후 나눔을 실천하는 행복마을동행장터를 6월 8일에 복지관 앞마당에서 지역 주민 및 어린이집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하였다.

장터는 참여한 지역주민은 “직접 가져 온 물품을 판매하여, 수익금을 소외된 이웃을 위해 기부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 참여하였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참여하여 공동체 일원으로서 역할을 담당하여 지역사회의 변화에 도움이 되고 싶다고” 소감으로 전하였다.

용인시기흥노인복지관 임형규 관장은 “앞으로도 행복마을만들기사업을 통해 마을공동체 문화를 확산하여 지역사회의 변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규태기자 james1717@naver.com

One thought on “용인시기흥노인복지관, ‘행복마을만들기사업’운영”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