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대상 해외취업 설명회 참여자 100명 모집 

▲사진=해외취업설명회-전단지 ⓒ용인 소비자 저널

– 용인시, 취업난 해소 위해…해외취업실무?영어면접요령 등 교육 –

[용인 소비자 저널=최 규태 기자]  용인시는 관내 청년들의 해외취업을 돕기 위해 마련한 해외취업설명회 참여자 100명을 1일부터 23일까지 모집한다.

이는 청년들의 해외취업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하고 청년실업의 돌파구로서 해외 취업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대상은 해외취업에 관심이 있는 용인시 거주자 및 관내소재 대학(교) 졸업(예정)자다.

오는 25일 시청 컨벤션홀에서 열리는 설명회에선 국가별 취업처와 비자승인방법, 해외취업지원제도 등을 안내하고 참여자들과 질의?응답하며 궁금증을 해소할 예정이다.

시는 이와 별개로 해외취업의 실무적 감각을 익힐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인 글로벌 인재양성 아카데미도 5월14일부터 8주간 운영한다.

이를 위해 1일부터 5월7일까지 관내 거주하는 만39세 이하의 미취업자 또는 관내 소재 대학(교) 졸업(예정)자를 대상으로 신청을 접수받는다.

시는 이 가운데 25명을 선발해 영문이력서, 영어면접, 비즈니스 매너 등을 교육하고 프로그램 종료 후 약 3개월간 해외취업이 매칭되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이들 프로그램에 신청을 하려면 용인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해외취업에 대한 청년들의 관심이 높아 다양한 연계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경쟁력있는 글로벌 인재를 양성해 미취업 청년의 취업난 해소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